FREE SHIPPING FOR ORDERS OVER $50 AUSTRALIA WIDE

The Magic Brush 신기한 붓

Product Description

마량은 그림 그리기를 좋아하지만 너무 가난해서 붓 한 자루도 살 수 없는 아이였습니다. 마량은 원님을 그리고 있는 화공을 보다가 쫓겨난 뒤로, 더욱 붓 생각이 간절해집니다. 그러다가 마량은 꿈에서 수염이 하얀 할아버지한테 신기한 붓을 건네받습니다.

마량의 붓 끝에서는 모든 것이 살아납니다. 바위에 그린 수탉은 ‘꼬기오오!’ 하면서 살아나고, 배고픈 아이들에게 그려 준 밥은 ‘와 밥이다!’ 하는 아이들의 외침을 이끌어 냅니다. 힘겹게 밭을 갈고 있는 할아버지에게 그려 준 황소는 ‘움머어!’ 하고 살아납니다.

이렇게 마량은 그림을 그려 사람들을 도와주고, 곧 원님도 신기한 붓에 대한 소문을 듣게 됩니다. 욕심 많은 원님은 마량을 잡아 오게 합니다. 마량은 그림을 그려 달라는 원님에게 두꺼비를 그려 줍니다. 이번에도 두꺼비는 ‘펄쩍!’ 하고 살아납니다.

 

Mahyang was a child who loved to draw, but was so poor that she couldn't even buy a brush. After seeing a painter drawing Won-nim, Mahyang becomes more desperate to find a brush. Then, in a dream, Mahyang is handed a magic brush by a white-bearded grandfather.

At the tip of the magician's brush, everything comes alive. The rooster painted on the rock crows 'Kyogi-oh!' While she's painting rice for the hungry children they say 'Wow, it's rice!'. The bull she paints for her grandfather, who's hard at work ploughing the field, goes 'Moo!' and comes alive. 

In this way, Mahyang helps people by painting, and soon Won-nim also hears the rumour about the magic brush and decides to capture her. After being asked to draw his portrait, Maryang instead draws a toad for the master . This time, the toad goes, 'Jump!' and comes alive.

 

Author/Illustrator: Kwon Sa-woo

Publisher: Sakyejul

36 Pages

Hardcover

Dimensions: 23 x 26.5cm

$22.95
Maximum quantity available reached.

Related products